연애에 적극적인 사람은 일도 열심히 한다는 사실

2015.06.16 19:22 사람

남자라면 일도 잘하고 싶고, 연애도 스마트하게 리드하고 싶은 것은 당연한 일.

어찌보면 이 둘은 완전히 다른, 별개의 것으로도 느낄지 모르지만, 일을 열심히 해낼 수 있는 사람과 연애에

적극적인 사람에게 공통점이 있다는 것을 알고 계십니까? 


그 핵심은 바로 남성 호르몬이다.


View image | gettyimages.com

그럼, 일과 연애에 있어서 남성 호르몬이 어떻게 관련되어 있는것일까?

일본의 대학의학 비뇨기과 호리 시게오 박사의 저서 "호르몬의 힘이 인생을 바꾼다"에서는 일과 연애에

남성 호르몬이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하고 있다.


우선 직장인과 남성 호르몬.

의학 잡지 "미국 과학 아카데미"에서 "돈을 많이 버는 주식 트레이드는 남성 호르몬 수치가 높았다"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그것은 "사람의 호르몬이 외환시장에서의 판단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를 테마로,

거래의 대부분이 이루어지는 오전 11시에서 오후 4시...남성 호르몬의 양을 8일간 분석하여 어떤 변화가

있는지를 조사하여 발견 한 것이다.


외환 거래의 남성 호르몬 량과 그 날의 이익 손실의 관계를 분석 한 결과, 평소 이상의 수익이 있었던 날에는

남성 호르몬의 하나 인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평소보다 크게 높았다는 데이터가 나와있다.


이 테스토스테론은 근육의 증가 및 정력 증가를 촉진 해, "남자다움"에 관한 부분에 작용하는 호르몬으로

알려져 있지만, 실은 체력적인 면 뿐만 아니라 정신 기능(집중력이나 판단력)등에도 심각한 효과가 있다고

해명되어 왔다. 즉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높아지면 체력 뿐만 아니라, 일에 대한 결단력과 집중력이 높아진다는

것이다.


또한 비즈니스 관련 서적에서 "아침 시간을 충분히 활용하는 방법"에도 남성 호르몬이 관여하고 있다.

활동 시간과 남성 호르몬의 증가에 대해 조사한 결과, 20~30대 남성은 아침 9시경에 값이 높은 경향을 보여

이 시간대에 상황 판단과 일에 집중하는 것이 효과가 좋다고 추천하고 있다.


테스토스테론을 계기로 인한 성공은 새로운 테스토스테론의 분비를 촉진한다.

이것은 자신감과 모험심이 늘어나 승리의 기회를 높이는 "위너스 효과"라고 부르는 현상으로, 이 영향으로

남성 호르몬이 높은 사람은 일을 열심히 할 수 있고, 유지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일과 연애 관계에 대해서는 어떤가?

여자는 "영웅을 좋아한다"라는 말이 있듯이, "일을 여유있게(능숙하게) 잘하는 남자는, 여자의 호기심과 욕망을

자극한다"라고 소개하고 있다.


예를 들어, 직장에서 큰돈을 얻었을 때와 아름다운 여성을 만났을 때의 뇌의 반응은 동일하다고 한다.

쾌락 중추가 자극되어 도파민이 분비되는 것이지만, 이 도파민이 대뇌 변연계에 반작용하는 남성 호르몬의

분비도 높아진다. 직장에서 성공을 얻고 싶다는 욕망은 어떤 종류의 성적 욕망과 같다고 해도 과언은 

아닐지 모른다.


사랑을 하면 일을 열심히 할 수 있게 되고, 일을 열심히 해내면 갑자기 애인이 생길 수 있게 된다.

라고 단언하는 것은 어려울지도 모르지만, 남성 호르몬은 종종 일과 사랑에 관계하고 있다.

일에서도 사랑에서도 모두 성공....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남성 호르몬을 높이는 노력을 하는 것도 좋을지 모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